본문 바로가기
여행 관련/In Asia

[일본-가가와] 직접 만들어 먹는 일본 3대 우동, 본토 사누키 우동

by 김치군 2010. 3. 19.


일본 가가와현에는 천개가 넘는 우동집이 있을정도로 우동의 천국입니다. 그 중에서도 한 우동집을 찾았는데, 역시 어느곳을 가도 실패할일이 없는 곳이 바로 사누키우동인 것 같습니다. 다만, 가가와현에서의 일정이 짧았던 터라 많은 우동집을 찾아갈 수는 없었고 그 중 몇곳만을 다녀왔습니다. 다음에 가가와현에 다시 갈 일이 있다면 우동만을 먹으러 꼭 가고 싶습니다.

가가와현의 명물인 우동택시도 한번 타보고 싶구요.


들어가면 어떤 순서로 우동을 먹어야 하는지 나와 있습니다. 일본어를 못읽어도 어떤 방식으로 하면 되는지 사진으로 이해가 쉽기 때문에 누구나 따라할 수 있게 되어있네요.


다양한 우동 그릇들. 이 중에서 맘에 드는 우동그릇을 골라서 드실 준비를 하면 됩니다.



먼저 이곳에서 우동 면을 받습니다. ^^; 사누키 우동의 장점은 정말 200~300엔 정도 하는 저렴한 우동임에도 불구하고 면발의 쫄깃함과 맛이 아주 그만이라는 점이겠죠. 괜히 일본 3대 우동이 아닐테니까요.



그 다음에는 튀김을 고를 수 있는데, 튀김이 많아지면 우동가격을 가볍게 뛰어넘게 됩니다. ^^;; 그러니 주객전도가 되면 안되므로, 한개정도 집어봅니다~


원하는 우동과 튀김을 골랐으면, 이제 돈을 결제하면 됩니다. 여기서 지불이 끝나면 이제 입맛에 맞게 우동을 만드는 일만 남았네요^^


먼저 뜨거운 물에 우동 면을 살짝 익힙니다. ^^; 여기서 면발의 쫄깃함이 결정되니 아주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죠^^


그다음에 우동의 육수를 붓습니다.



그 다음에는 생강, 파, 무 등을 우동 그릇에 얹습니다. ^^ 이제 우동을 먹을 준비가 끝났네요~~


맛있게 후루룩 먹어주면 됩니다. 모델은 같이 가셨던 직원분께서 수고해주셨습니다. ^^;; 저도 한그릇 후다닥 먹고 나왔는데, 그 면발의 쫄깃함을 정말 잊을수가 없네요 ㅠㅠ..



댓글12

  • 제3의인물 2010.03.19 12:25

    우와....저는 일본 갔을때 뭐 유자우동인가?를 먹어봣엇는데 한국 일본식 우동처럼 진하지 않은게 꽤 맛잇었던걸로 기억되요~^.^ 가만히 보니 가라앉은 것들중에 유자껍질 비슷한것들이 잇더라구요~근데 뭐 딱히..유자향은 없엇던걸로 기억되네요ㅎㅎ특히 새우튀김을 하나 사서 먹었었는데....그 맛은 아직도 잊혀지지가 않는다는! 다음엔 저도 저거 먹으러 저쪽으로 한번 가봐야겠네요ㅎㅎ!
    답글

  • BlogIcon 복돌이^^ 2010.03.19 13:01

    오~~ 반드시 이번주에는 기필코 우동한그릇 하겠습니다...ㅎㅎㅎ

    행복한 하루 되세요~~
    답글

  • BlogIcon 초록누리 2010.03.19 13:11

    제일제당인가? 그 CJ요리에서 나오는 사누끼 우동 매번 사먹었는데
    요거 보니 진짜 사누끼 우동을 먹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해지네요.
    답글

  • BlogIcon 허기저 2010.03.19 13:32

    정말 먹고 싶게 만드는 재주가 있으시군요...^^
    답글

  • BlogIcon 파란연필 2010.03.19 13:58

    와~ 사진으로만 봐도 먹음직 스럽네요... 갑자기 우동 한그릇이 급 땡긴다는.. ^^
    잘 보구 갑니다....
    답글

  • BlogIcon 레오 2010.03.19 17:45

    유명한 사누키 우동이군요 ..전 덴뿌라우동 콜 ~
    답글

  •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0.03.19 17:54

    오 직접 한다면 가격도 싸겠죠? 왠지 이곳 정말 맛있을것 같아요.^^
    답글

  • BlogIcon 바람처럼~ 2010.03.19 19:45

    흐아~ 진짜 맛나 보이네요
    200~300엔이면 2000원~3000원쯤 되는건가요? ㅎㅎㅎ
    답글

  • BlogIcon ageratum 2010.03.19 21:36 신고

    면발이 정말 쫄깃할거 같네요..^^
    우동이 갑자기 땡기는군요..ㅋㅋ
    답글

  • BlogIcon Zorro 2010.03.19 22:50

    그릇부터 자신이 원하는걸로 고르고..
    이렇게 먹는것도 꽤 괜찮을거 같다는... 살살 배가 고파집니다;;
    답글

  • BlogIcon 신기한별 2010.03.20 00:06 신고

    그 유명한 사누끼우동이네요..
    우동면발만 주고, 우동국물이나 고명들을 직접 얹어서 먹을수 있네요.
    셀프서비스가 참 맘에 듭니다.
    답글

  • BlogIcon 신난제이유 2010.03.24 16:30

    제가 자주 먹는 우동이랑 비슷. ^ㅁ^
    일본은 지금 우동붐이라고 어제 본 정보방송에서 나오더라구요.
    1차 붐이 2002년, 2차 붐이 2006년. 그리고 3차붐..;;
    사실 일본하면 떠 오르는 것중에 하나가 우동인데..딱히 '붐'이 있나 싶기도 하고. 하핫.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