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관련/In Oceania

[호주 Golden Boat] 호주에 특화된 중국요리집..

by 김치군 2008. 6. 9.
*여행에 대한 모든 팁은 아래 링크를 참고하세요!
미국 여행에 대한 모든 것 총정리 [바로가기]
하와이 여행에 대한 모든 것 총정리 [바로가기]
캐나다 여행에 대한 모든 것 총정리 [바로가기]


이나라 저나라 돌아다니면서 느낀 것 중 재미있는 것은, 어느나라의 음식이던지 다른나라에서 먹으면 항상 그나라에 특화된 맛으로 변한다는 거지요. 중국요리는 코카콜라만큼 전 세계에서 다 먹을 수 있는 음식인데, 각 나라마다 조금씩 미묘한 맛의 차이가 있답니다. 중국사람들이 하는 식당이라고 하더라도, 현지의 재료를 사용하거나 새로운 메뉴를 개발하기 때문이지요.

가장, 큰 예로 한국의 중국집은 중국 바로 옆에 있으면서도 중국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의 요리들을 많이 가지고 있으니까요. 이번에 방문한 호주 케언즈의 골든 보트 역시 호주 사람들의 입맛에 어느정도 맛춘 중국집이라고 할까요? 사실, 케언즈는 일본사람들도 많이 오는 곳이고, 그 외 각 국적의 사람들이 많이 오기 때문에 전세계적으로 평범한 맛이 되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골든보트의 입구입니다. 붉은색을 좋아하는 중국사람들의 특성대로 간판부터가 당당하게 붉은색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적인 테이블 세팅입니다. 물론, 우리가 앉은 자리에는 저렇게 완벽하게 셋팅이 되어있지는 않았지만, 중간에 음식을 올려놓고 회전할 수 있는 그런 넓은 테이블이었답니다. 사람이 많으면, 너무 열심히 돌아가느라 정신없더라구요. 그래도, 중국요리는 이것저것 많이 시켜놓고 골라가면서 먹는 재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식과 술등이 나오는 카운터.. 굉장히 분주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메뉴로는 이렇게 차와 수프가 제공되었습니다. 계란종류로 만든 수프인것 같은데, 나름 담백한게 맛있어서 처음부터 후루룩 들이켜 버렸습니다. ^^;; 그러고 나니 조금 느끼하더라구요..ㅎㅎ;; 그래도, 그런 느끼함은 차로 언제든지 중화시킬 수 있으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파두부입니다. 생각보다 짜지도 않고.. 무난한 맛의 요리였어요.. 오히려 두부에는 양념이 별로 배어들어가지 않아서 조금 밋밋했다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탕수육...!! 거의 한국적인 맛의 탕수육이었습니다. 음, 중국에서 제대로 된 탕수육을 먹어본적이 없어서 어찌 평가할 것은 못되지만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채볶음... 생각보다 사람들의 손이 안가던 메뉴.. 뭐랄까, 야채에서 기름느낌이 너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라이드 치킨~ 패스트푸드점의 후라이드 치킨과는 다르게 튀김옷만 입혀서 바삭하게 튀겨내다 보니까 술술 넘어가더라구요. 역시 후다닭(?) 사라져 버린 메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적인 제육볶음과 같은 스타일의 메뉴였습니다. 주 재료는..양파,피망, 고기... 생각보다 인기는 없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마지막으로 밥도 나와서 이렇게 한 상이 차려졌답니다~~ 그런데, 이게 마지막이 아니었어요.. 가운데 자리는 차 주전자를 놓는 자리가 아니었던거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등장하신 생선튀김...

생선이 굉장히 컸기 때문인지 아주 부드럽게 입에서 녹는 생선튀김의 맛이 그만.. 원래 생선은 굽거나 조려야 한다고 생각하는 타입이었는데, 튀김도 잘 튀기면 맛있다는 생각이 들게 만드는 메뉴였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서 이렇게 한 상이 차려졌습니다.

탕수육은, 어찌나 인기가 있는지 벌써 반 이상 사라지고 난 후네요~~ ^^....

호주 도착 둘째날 먹은, 저녁식사랍니다^^;



댓글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