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인트10

IHG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100% 추가 증정 - 11월 30일까지 IHG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100% 추가 증정 - 11월 30일까지 IHG에서도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이 현재 진행중입니다. 11월 말까지라서 아직 여유가 있는데,개인적으로 IHG 포인트는 100% 추가 증정 프로모션이 뜨면 거의 항상 구입을 해 두는 편입니다.국내여행(주로 평창) 뿐만 아니라 미국 출장 때에도 은근히 쓸 곳들이 많거든요. 보통 홀리데이인이나 인터컨티넨탈, 크라운플라자에 많이 이용합니다. IHG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페이지 바로가기 - https://storefront.points.com/IHG-rewards-club/en-US/buy 구매 페이지로 가면 성, 이름, 회원번호, 비밀번호, 이메일 주소를 입력하고 로그인이 가능합니다.IHG도 로그인을 해야 포인트의 구매가 가능합니다. ^^ .. 2018. 11. 23.
하얏트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40% 추가 증정 - 11월 27일까지 하얏트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40% 추가 증정 - 11월 27일까지 좀 늦게 소식을 전하긴 하지만, 하얏트 역시 2018년 11월 27일까지하얏트 포인트 구매시 40% 추가 증정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하얏트는 구매 프로모션이 뜨면 어느정도 구입해두는 편이긴 합니다.^^;;미국에서 종종 쏠쏠하게 쓸때가 있어요. 특히 클럽룸 업그레이드로요. 하얏트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페이지 바로가기 -https://storefront.points.com/world-of-hyatt/en-US/buy 페이지로 이동한 후, 하얏트 회원번호,이름, 성, 그리고 이메일을 적고 로그인을 하면 포인트 구매가 가능합니다. 제 하얏트 계정에는 4,922 포인트만 남아있네요. ㅎㅎ안그래도 포인트를 구매하려던 차였습니다... 2018. 11. 23.
힐튼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80~100% 추가 증정 - 12월 18일까지 힐튼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80~100% 추가 증정 - 12월 18일까지 현재 힐튼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이 진행중입니다.구매는 18년 12월 18일까지 가능하며,최대 16만 포인트까지 구매가 가능합니다. 그 이야기는 100% 프로모션일 경우 32만 포인트를 받게 됩니다.타겟 프로모션이기 때문에, 로그인 해보면 정확한 포인트를 알 수 있는데대부분 80% 아니면 100% 입니다. 100%면 살만하고, 80%는 어디서 묵을거냐에 따라 고민을 좀 해봐야 할 것 같네요. 힐튼 포인트 구매 프로모션 페이지 바로가기 - https://secure3.hilton.com/en/hh/customer/account/purchase.htm 12월 18일까지 힐튼 포인트 구매가 가능하며,최대 16만 포인트구매가 가능합니다. *.. 2018. 11. 23.
[SPG] 스타 포인트 구매 35% 할인 프로모션 (18년 7월 20일 까지) [SPG] 스타 포인트 구매 35% 할인 프로모션 (18년 7월 20일 까지) 사실상 이번 35% 할인 프로모션은 SPG 포인트 구매의 마지막 찬스나 다름 없다.또한, SPG포인트가 메리어트 포인트와 1:3으로 교환되기 때문에,메리어트 트래블 패키지(마일리지+호텔)을 이용할 사람들에게도 꽤 유용하다. 환율이 올라서 좀 안타깝기는 하지만, 그래도 사실상 35%할인의 막차라고 생각하는 것이 좋다. SPG 포인트 35% 할인 행사 링크 [바로가기] - https://storefront.points.com/spg/en-US/buy 이번 스타포인트 35% 할인 기간은 7월 20일까지.미국 기준이므로 한국은 7월 21일 오전까지 포인트 구매가 가능하다고 보면 된다. 링크로 이동해서 BUY STARPOINTS NOW.. 2018. 7. 4.
하얏트 포인트 구매 40% 추가 증정 프로모션 (~18/05/23) 하얏트 포인트 구매 40% 추가 증정 프로모션 (~18/05/23) 현재 2018년 5월 23일까지(미국 동부 기준이므로 한국은 24일 오후까지), 하얏트 포인트 구매시 40%를 추가 증정하는 프로모션이 진행중이다. 정확히는 5,000 포인트 이상 시 30%,10,000 포인트 이상 시 40% 이다. 하얏트에서 40% 할인은 1년에 한두번 있을까말까한 프로모션이므로,하얏트 포인트가 필요했다면 구매의 적기이긴 하다. 하얏트 포인트 구매 페이지 [바로가기] - https://storefront.points.com/world-of-hyatt/en-US/buy 하얏트 포인트는 필요에 따라서 구매를 하면 되며,특히 Cat 1, 2호텔에서 유용하다. Cat 1인 코타키나발루 하얏트 리젠시,Cat 2인 후쿠오카 하얏.. 2018. 4. 27.
브라이스캐년 국립공원 - 선라이즈 포인트 & 퀸즈 가든 트레일 브라이스캐년 국립공원 - 선라이즈 포인트 & 퀸즈 가든 트레일 나바호 루프 트레일이 선셋 포인트에서 시작한다면, 퀸즈 가든 트레일은 선라이즈 포인트에서 시작한다. 사실, 두 포인트는 림 트레일로 10~15분 거리이기 때문에 멀지 않지만, 후두가 있는 곳까지 내려갔다 올라가는 것인 만큼 거리게 그렇게 짧지는 않다. 선라이즈 포인트는 주차장에서 조금 더 걸어들어간 곳에 위치해 있다. 사실, 이곳에서 보는 뷰 만으로도 브라이스캐년 국립공원을 멋지다고 느끼기에 충분하지만, 퀸즈 가든 트레일을 위한 시작지점으로 삼는 것은 더 좋은 방법이다. 주차장에서 이어지는 잘 포장된 트레일. 맑은 날 오후여서 그런지 하늘이 정말 푸르다. 이곳에서는 일반적인 트레일 외에도 말을 타고 도는 호스 트레일에도 참여할 수 있다. 투어.. 2018. 4. 22.
하와이 자유여행 / 오아후 추천 스노클링 포인트 & 주차장소 하와이 자유여행 / 오아후 추천 스노클링 포인트 & 주차장소 오아후에는 이웃섬들처럼 스노클링 포인트가 아주 많은 섬은 아니다. 아무래도 상대적으로 다른 섬들에 비해서 많이 개발되었다보니, 산호가 보존된곳이 상대적으로 적기도 때문이기도 하고 의외로 바람에 보호받는 지역이 그리 많지 않기 때문이기도 하다. 그렇다고 추천 스노쿨링 포인트가 없는 것은 아닌데, 하나우마 베이를 제외하면 오아후의 다른 추천 스노클링 포인트는 거의 여름 위주라는 것이 아쉽다. 그래도 샥스코브의 자연풀장은 파도가 그리 세지 않은 날에는 스노클링이 가능하기는 하다. 어차피 하와이 자유여행 중에 스노클링은 빠질 수 없는 일정이니, 하나우마베이라도 일정에 넣는 경우가 많다. 오아후의 스노클링 포인트는 북쪽과 동쪽, 그리고 서쪽에 퍼져있다... 2018. 3. 6.
[오아후 하이킹] 오아후의 멋진 트레일, 마카푸우 포인트 등대 트레일 마카푸우 포인트 스테이트 웨이사이드(Makapu'u Point State Wayside)는 오아후 동부에 있는 포인트로, 2개의 섬을 내려다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주변의 러프한 지형까지 모두 둘러볼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이 찾는 트레일 포인트 중 하나이다. 체력에 따라 왕복 40분~1시간 정도 걸리는 코스인데, 바쁘게 움직이는 한국 사람보다는 여유롭게 움직이는 서양사람들이 많이 보이는 트레일이었다. 다이아몬드 헤드에 한국사람이 많은 것과 비교해보면 대조적이다. 섬 동쪽에 있는 포인트지만 개장시간이 오전 7시이기 때문에 이 포인트에 올라서 일출을 보기는 힘들다. 주로 해가 좀 약한 오전이나 오후 늦게 오르는 사람들이 많은데, 오픈시간과는 다르게 클로징시간은 계절에 따라서 조금씩 바뀐다. 잘 포장되어 있는.. 2011. 7. 16.
[오아후 관광지] 바디보드와 낚시를 즐기는 마카푸우 비치와 포인트(Makapu'u Beach & Point) 하와이 오아후 동쪽에 위치하고 있는 마카푸우 비치(Makapu'u Beach)는 선셋비치와 함께 파도가 다소 있는 해변이다. 그렇다보니 모래사장에서 일광욕을 즐기는 사람보다는 바디보드를 가지고 파도를 즐기는 사람들의 비중이 높다. 신혼여행 객 보다는 현지인들이 즐기는 포인트. 마카푸우 비치 옆으로는 낚시대를 가지고 와서 한가롭게 낚시를 즐기는 사람들도 눈에 띄었다. 낚시를 하는 사람들은 여행을 온 사람보다는 현지 사람들이 대다수가 아니었을까 싶다. 마카푸우 비치에서 보이는 마카푸우 포인트 스테이트 웨이사이드(Makapu'u Point State wayside). 이 곳은 빨간 지붕을 가진 하얀 등대가 있어서 사람들의 눈길을 끄는 곳이다. 마카푸우 비치에서 본 패러글라이딩을 하는 사람. 의외로 많은 사람들.. 2011. 7. 14.
브라이스캐년 국립공원 - 뷰 포인트를 따라 드라이브하는 여행 - [미국 렌터카 여행 #44] 미국을 렌터카로 여행할 때의 장점은, 바로 아무때나 원하는 포인트에서 설 수 있다는 점이 아닐까 싶다. 브라이스캐년에도 여름에는 셔틀버스를 운행하기는 하지만, 그 간격이 다소 애매한 점을 생각하면 원하는 포인트 아무곳에서나 설 수 있다는 것은 큰 장점으로 다가온다. 남들과는 다르게 꽉 짜여진 일정보다는 원하는 포인트가 있다면 그곳에서 풍경을 볼 수 있다는 것. 그것이 렌터카 여행의 가장 큰 묘미이기 때문이다. 내려오면서 들린 포인트는 폰데로사 포인트(Ponderosa Point). 해발 2672m에 있는 포인트인데, 사실 해발이 꽤 높다고는 해도 주변도 다 높은지라 아주 크게 해발이 높다는 것이 감흥이 오지는 않는다. 포인트가 있는 곳에 가니 우리를 마중해줬던 까마귀. 한국에서 보는 까마귀 덩치의 2배쯤.. 2011. 1.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