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s post contains affiliate links and I will be compensated if clicks on links.

하와이 와이키키 비치, 바람부는 날의 해변 풍경

Posted by 김치군
2018.12.10 15:04 하와이/오아후


하와이 와이키키 비치, 바람부는 날의 해변 풍경


하와이의 와이키키 비치는 1년 내내 잔잔한 파도가 오는 것으로 유명한 해변이지만, 종종 무역풍이 아닌 서쪽에서 부는 코나풍이 올 때에는 꽤 높은 파도가 올라오기도 한다. 북서쪽 해변의 집채만한 큰 파도는 아니지만, 그래도 방파제를 넘어올 정도의 파도 수준은 된다. 그래도 방파제 안에서 파도를 크게 일으키지는 않지만, 이런 날에는 와이키키 해변에 서퍼들이 유독 더 많아지기도 한다.



방파제를 넘어오는 파도.



카피올라니 공원 쪽의 퀸즈 비치.



와이키키 월. 앞으로 나가서 와이키키 해변을 한 눈에 담기에 좋다.



오른쪽으로 보이는 와이키키의 호텔들.



정면으로는 할레쿨라니, 쉐라톤 와이키키, 로얄 하와이안 호텔이 보인다.




와이키키 월에서 바다를 보고 있는 사람들. 하늘을 보면 맑지만, 바람은 꽤 불고 있다. 어찌나 파도가 센지 비가 오지 않았음에도(지붕이 있음에도) 바닥은 다 젖어있다.




방파제를 넘어 넘실대는 파도.




와이키키 비치의 파도는 대략 이런 느낌.




서퍼 뿐만 아니라 바디보딩을 즐기는 사람들도 신이 났다. 평소에는 이정도 높이는 샌디비치를 가야 볼 수 있는데, 특이한 날이긴 했다. 이렇게 파도가 높은 날에는 스노클링 컨디션이 안좋아지는 단점이 있지만.





파도가 만들어낸 포말. 아주 큰 파도가 아닌 이상은 이렇게 포말만 눈앞에 멋지게 만들어주고는 사라졌다. 넘어오지 않았다 뿐이지, 사람보다 더 큰 포말이 생기곤 했다.



이런 날에도 방파제 안에서는 안전하게 수영을 할 수 있기 때문에, 가족들은 쉐라톤 와이키키쪽 해변보다는 가능하면 이런 날에는 와이키키 월 쪽으로 와서 수영을 하는 것을 추천한다.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8-2019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