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s post contains affiliate links and I will be compensated if clicks on links.

캐나다 여행 #16 - 시내에서 747 공항버스타고 몬트리올 국제공항 가기

Posted by 김치군
2019.07.24 21:29 캐나다/19 캐나다 퀘벡-온타리오

캐나다 여행 #16 - 시내에서 747 공항버스타고 몬트리올 국제공항 가기

 

몬트리올은 시내에서 747 공항버스를 타면 손쉽게 몬트리올 국제공항까지 갈 수 있으므로 엄청 편리하다. 거기다가 1일권($10), 주말권($13.75), 3일권($19) 모두 이 공항버스를 탈 수 있기 때문에, 공항 왕복비용 뿐만 아니라 몬트리올을 여행하는 대중교통 비용도 많이 줄일 수 있다.

 

다만, 버스정류장에서는 패스를 판매하지 않으므로 지하철역 혹은 공항에서 미리 구입해야 한다.

 

747버스가 서는 정류장. 크게 747이라고 쓰여있으므로 놓칠 일은 별로 없다.

 

몬트리올 국제공항 행 747 버스 루트. 몬트리올의 중심가를 거의 다 지나간다고 봐도 무방하다.

 

도착한 747 버스. 

 

그러면 미리 구매한 티켓을 찍고 탑승하면 된다. 버스 내에서는 구매가 가능하나, 지폐를 받지 않고 순수하고 동전으로만 지불해야 하므로 가능하면 사전에 미리 티켓을 구입하는 것을 추천한다.

 

공항으로 가는 버스 답게, 3층으로 된 짐을 싣는 공간도 있다. 물론 사람이 많이타면 짐을 실을 공간이 없어서 그냥 자기 앞에 잡고가는 사람들도 있기는 하지만, 버스가 그래도 꽤 자주 있는 편이므로 일찍만 움직인다면 크게 문제는 없다.

 

747 버스 내부. 

 

시내에서 출발해 약 35분 정도 걸려서 도착한 몬트리올 국제공항. 사실 이날은 여기서 비행기를 타는 건 아니고, 렌터카를 픽업해서 토론토까지 여행 예정이다. 그러면, 간단하게 티켓을 구매하는 방법도 소개한다.

 

티켓 판매 기계에서 먼저 왼쪽 아래의 영어(English)를 누르고, 오른쪽의 티켓 없음을 눌르면 구매 화면으로 넘어간다. 그리고 원하는 패스를 선택하면 된다. 1일권 $10, 주말권(금 오후4시~월 새벽5시) $13.75, 3일권 $19. 대중교통을 몇번만 이용해도 절약되는 금액이 많다.

 

그 다음 몇장을 구매할 지 선택하고, 최종 지불을 하면 된다. 현금으로 지불할지, 카드로 지불할지 선택 후 최종적으로 지불하면 완료. 

 

이번에는 현금으로 구매했지만, 카드로 구매해도 가격이 같다. 구매가 끝나면 이렇게 머신에서 티켓이 나오게 된다.

 

몬트리올 국제공항.

 

747 공항버스에서 내리는 정류장.

 

몬트리올 국제공항에서 시내로 가고자 할 경우, 이곳에 줄을 서서 버스에 탑승하면 된다. 물론, 사전에 티켓을 머신에서 구입해야 하는 것은 필수.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8-2019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